파워사다리 조작

Ӓ노하우 공개 네임드파워볼사다리 파워볼사다리가족방 җ하는법

Ӓ노하우 공개 네임드파워볼사다리 파워볼사다리가족방 җ하는법

파워볼실시간 1회에 200엔, 당첨 발표 일은 화요일.
넘버즈 포 (ナンバーズ4)
0000~9999의 숫자 중 4행이 숫자를 정해서 신청하는 타입.
선택한 4개의 숫자와 순서에 의해 당첨금이 정해짐.
최고 당첨금은 100만 엔 내외.
넘버즈 스리 (ナンバーズ3)
000~999의 숫자 중 3개의 숫자를 정해서 신청하는 타입.
선택한 3개의 숫자와 순서에 의해 당첨금이 정해짐.
최고 당첨금은 10만 엔 내외.
토토 (toto)
우리가 아는 그 토토와 비슷하다. 축구 경기 승무패 예측이며 지정된 J리그 (J1,J2, 천황배), 분데스리가, FIFA 및 AFC가 주관하는 대회 (월드컵, 아시안컵, 월드컵 및 아시안컵 지역예선)로 지정된 13시합을 예측한다. 1구(13시합의 예측)당 100엔이며 13경기중 13경기 전부 맞추면 1등, 12경기 맞추면 2등, 11경기 맞추면 3등이다. 분배는 70:15:15이다.
미니토토 (mini toto)
지정된 6개의 축구 경기중 다 맞아야 상금 수령 가능.
빅 (BIG)
점보 (ジャンボ)
1년에 딱 5번만 추첨하는 전국구 복권이다 얼마나 유명한지 언론사, 인터넷 기사에서도 항상 소개된다. 다트판을 돌릴때 진행자가 “꿈을 담은 회전판이여, 돌아라!”(夢をつかみましょう, 風車盤スタート!)란 구호를 외치는 것으로도 유명하다. 옛날 한국의 “준비하시고… 쏘세요!”와 유사한 위상이다.

한국에서 과거에 시행하던 주택복권이나 현재의 연금복권처럼 조, 번호가 적힌 복권을 구입한다.
2~3월에 판매하는 복권은 그린점보(グリーンジャンボ)
5~6월에 판매하는 복권은 드림점보(ドリームジャンボ)
7~8월에 판매하는 복권은 서머점보(サマージャンボ)
9~10월에 판매하는 복권은 어텀점보(オータムジャンボ)
11~12월에 판매하는 복권은 연말점보(年末ジャンボ)

라 부른다. 매년도 기준 1등 당첨금이 5억 엔(한화 약 51억 원)이나 된다. (하지만 시즌마다 당첨금이 틀리니 오해말자 보통 연말은 10억엔 강조를 함.)
보통 구입을 하면 1세트 10장이 들어있는데 비용은 3,000엔 수준으로 원화환산 1세트 3만원 전후 수준이다.
또한 일본인들은 거의 뭉치로 사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다.

한국 복권판매 기준은 보통 1인당 10만원으로 제한이되어 있지만(어차피 편법은 다른 영업소 가서 사면 끝.) 일본은 복권판매 기준이 없기에 얼마를 사든 별로 제약은 없으나, 일본에서 복권구입하는 사람들을 보면 한국인이 가장 절약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일본사람들 구매매수를 보면 원화환산 1천만원어치 구입하는 사람들까지 있다.)

[참고]
2016년 당시 한 언론에서 일본의 복권행사에 한국인까지 와서 연말복권을 구입한다 라는 내용으로도 잠깐 언급된 바 있다.

2018년 7월 쯤(맞는지 모르겠다.) 일본도 온라인 복권을 시작했다, 하지만 외국인들도 가입은 되지만 단점은 일본국내 “신용카드, 체크카드”만 된다.

일본은 몇몇 금융기관은 ATM이나 인터넷뱅킹으로 복권을 구입할 수 있다. 단 금융기관마다 구입 가능한 복권 종류나 구입 가능 시간, 당첨 일 등 여러가지 차이가 있다. 그리고 이 분야의 갑은 미즈호 은행이므로 취급하는 복권 종류가 가장 많다.
미즈호 은행을 기준으로 설명하자면 미즈호 은행의 ATM에서 미즈호 은행의 현금카드를 넣고 해당 메뉴에서 구입하면 된다. 복권 구입비는 계좌 잔고에서 빠져나간다. 당첨이 되면 해당 계좌로 자동입금되므로 나중에 당첨번호를 확인하거나 은행에 내방할 필요가 없어서 편하다. 계좌에 돈이 입금되면 당첨된겨 인터넷뱅킹으로 복권을 구입해서 당첨되도 별도 연락 없이 해당 계좌로 입금된다.
구입가능시간은 연말연시 제외하고 8시~20시이고 해당 복권은 당첨일은 18시 30분까지이다. 아니면 미즈호 은행 지점 등에 딸려있는 복권 판매소에서 구입해도 무방하지만 편리성을 생각하면 ATM이 낫다.(일본인 및 중장기거주외국인만 해당)

외국인도 복권 구입이 가능하며 당첨금에서 세금을 떼지 않는다[11]. 정확히는 복권을 구입할 때 이미 구입가의 40%를 세금으로 지불했으므로 당첨금이 비과세이며, 일본의 법률도 복권 당첨금은 비과세라고 정하고 있다.[12]
그리고 고액 복권에 당첨되었다면 금융기관에서 宝くじ高額当選証明書(복권고액당첨증명서)를 반드시 받아둘 것. 거금의 수익이 생긴 경우 관할 세무서에서 세금을 부과하려고 하는데, 이 증명서를 제시하면 세금을 안내도 된다.

로또7, 로또6, 미니로또 룰
넘버즈4, 넘버즈3 룰

로또 7의 정신 나간 스토리텔링 광고가 한국에서도 인기를 끌었다. 겉으로는 엄근진하지만 속내는 찌질한 부장님의 캐릭터 성이 백미.

그 외에는 추가바람.
6.2. 미국[편집]
파워볼
메가밀리언
6.3. 유럽[편집]
유로밀리언 – 유럽의 대표적인 복권. 영국, 프랑스, 벨기에, 스페인 등 여러 국가가 참여한다. 당첨금액도 최대 1억 9천만 유로로써 미국의 파워볼이나 메가밀리언 못지않게 많은 편.
유로잭팟 – 북유럽과 동유럽을 중심으로 굴러가지만 독일, 이탈리아, 스페인 등 나름 여러 국가가 참여하는 복권. 참여 국가 수는 유로 밀리언에 비해 훨씬 많지만 유로밀리언에 비해 경제력이 다소 딸리는 국가들 위주라 그런지 당첨 금액이 약간 짜다. 근데 그게 최대 9천 만 유로
엘 고르도 – 스페인의 복권, 의외로 한국 복권 매니아들 사이에선 당첨 금액이 절대 작지 않고 당첨 확률이 비교적 높아(?) 매니악한 인기가 있는편. 참고로 종류가 꽤 많다.
로또 6 aus 49 – 독일의 복권. 나라 자체도 원체 크고 경제규모가 꽤 되는 편이라 단일 국가에서 굴리는 복권 치곤 꽤 상금 규모가 크다. 복권 용지 1장으로 슈필 77과 슈퍼 6 라는 미니 게임을 같이 즐길 수 있는게 특징이다.
6.4. 중국[편집]
중국복리채표 – 의역하면 중국 복지 복권이라는 의미 정도가 된다. 이름에서 볼 수 있듯이, 수익을 복지, 공익, 자선사업을 사용하는 것이 목적이라고 하는데… 아래의 비판 문단에서도 나오듯, 주된 구매층은 오히려 일발역전을 노리는 하위소득 계층이라는 딜레마가 존재한다.
6.5. 기타[편집]
대만에서는 ‘통일 영수증’이라고 해서 영수증 양식 통일과 탈세 방지를 위해, 영수증에 번호가 적혀 있는데 복권처럼 두 달에 한 번 홀수 달 25일에 추첨을 통해 현금을 지급한다. 당첨번호는 이곳에서 확인 가능하다. 외국인도 당첨금 수령이 가능하므로 대만 여행이나 거주할 일이 있으면 영수증을 모아두는 것도 괜찮다.

특이한 경우의 복권 당첨자[편집]
당첨률은 하늘도 땅도 모르고 사람들 중에 누구일지도 모르지만, 될놈될이라는 말이 있듯이 상상을 초월하는 당첨자들도 있다.
미국 위스콘신 주에 사는 도널드 스미스는 1993년 5월 25일, 1994년 6월 17일, 1995년 7월 30일 총 3번 복권으로 각각 25만 달러(약 2억 9,000만 원)씩을 받았는데 이렇게 1년에 1번씩 같은 돈에 3년 연속으로 당첨되는 경우는 이는 1/4,187억이라고 한다.
2003년 8월에는 영국인 앤서니 맥도웰은 85,250 파운드(1억 7천만 원 상당) 복권에 당첨되었다. 그런데 4달 전에는 아들인 이언 맥도웰이 같은 복권 가게에서 산 복권이 당첨되었었다. 아들이 받은 돈은 179,140파운드(3억 6천만 원 상당). 한 집안 사람이 1년도 안돼 같은 가게에서 복권을 사서 당첨되는 가능성은 1/3,390억.
1985년 3월 미국인 이블린 메리 애덤스 여사는 400만 달러 복권에 당첨되었는데 4달 뒤에 150만 달러 복권에 당첨되었다. 이는 1/1,282억.

파워볼배팅 파워볼전문.com